창업뉴스

검색영역
  • 투자자 돈 몰리는 '공유 주택'

    미주중앙   03-20-2019

    공유주택(co-living)으로 투자자들의 돈이 몰리고 있다. 공유주택 프로젝트가 게이트웨이 마켓에서 성공적으로 증명됨에 따라 투자자들의 돈을 끌어들이고 있다. 게이트웨이 마켓이란 뉴욕과 같은 주요 국제 도시, 공항이나 항만의 주요 진입로이며 해안을 끼고 있는 대도시 부동산

  • 기부금·경비 과다 공제는 'IRS 표적'되기 십상

    한국일보   03-20-2019

    연방국세청(IRS)의 감사를 달가워할 사람은 없다. 하지만 납세자들이라면 세금 환급금을 더 많이 받고 싶은 욕심을 갖게 되는 것이 인지상정이다. 그러다 보니 온갖 아이디어를 짜는 일는 물론 편법을 동원하는 일도 심심치 않게 목격한다. 한인 공인회계사(CPA)들은 세금보고 서류는

  • 주택 구입 뒤 발견한 황당한 사실들

    한국일보   03-20-2019

    힘겹게 장만한 주택에 공개되지 않는 비밀이 숨겨져 있다면 얼마나 황당할까? 주택 거래 시 실제로 이 같은 일이 생각보다 자주 벌어진다. 집을 파는 셀러는 주택 가치에 영향을 미친다고 판단되는 사항을 바이어 측에게 공개해야 할 의무가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부 셀러는 고의적으로 사실을 숨..

  • 비용회수율 높은 리모델링 항목들

    한국일보   03-20-2019

    주택 가격이 오르고 건축 자재 비용이 높지 않은 시기에는 리모델링 실시가 주택 가치를 높이는 데 도움이 된다. 그런데 최근 주택 가격 상승세가 주춤해지고 관세 부과로 인해 목재와 철재 등 건축 자재비가 오르면서 리모델링 비용 회수가 예전처럼 쉽지 않다.

  • LA시, 자전거도로 안전 강화한다

    한국일보   03-20-2019

    LA 카운티 정부가 LA 다운타운 지역 등 카운티 전역에 설치된 자전거 도로 안전 개선에 나선다. 힐다 솔리스 수퍼바이저는 최근 자전거 전용도로와 차도 경계에 안전막대를 설치하는 등 자전거 이용자들의 안전을 위한 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라고 19일 밝혔다.

  • 과거 15년 여행기록 등 낱낱이 기록하라

    한국일보   03-20-2019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출범 이후 비자 신원조회 강화 등 이민 심사 절차를 갈수록 옥죄고 있는 가운데 비자 신청자들을 대상으로 지난 15년 간의 여행기록은 물론 5년 간의 소셜미디어 활동 등까지 샅샅히 뒤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현금 없는 사회’ 40년…‘존재 이유’ 옅어진 카드사

    한국일보   03-20-2019

    만만한 게 동네북 아니냐.” 지난해 정부가 가맹점 수수료 인하를 강행할 때 국내 카드사 최고경영자(CEO)는 억울한 듯 이같이 말했다. 3년마다 적격비용을 산출해 수수료를 인상할지, 인하할지를 정해야 하는데 지금까지 매년 정부가 관여해 수수료를 떨어뜨려 왔다는 것이다. 지역 자영업자는 총선이..

  • 영주권 인터뷰 후 4년째 무소식

    한국일보   03-19-2019

    최근 영주권을 취득한 한인 이모씨는 지난 3년간의 기다림이 끔찍하기만 하다. 취업 영주권을 신청해 가족이민(I-130) 청원서까지 승인된 후 2017년 5월 영주권 신청서(I-485)를 접수한 뒤 3개월 뒤인 8월 인터뷰까지 무사히 마쳤지만 2년 가까이 아무런 이유 없이 영주권이 승인되지

  • 임금명세서에 '유급병가 기간' 미표시 땐 ‘벌금’

    한국일보   03-19-2019

    북가주 샌호제에서 식당을 운영하는 한인 A씨는 최근 캘리포니아주 노동청으로부터 4,000달러의 벌금을 부과 받았다. 식당에서 일했던 직원이 퇴사하고 나가면서 노동청에 유급병가(paid sick)를 주지 않았다는 클레임을 제기했던 것. 노동청은 A씨가 문제의 직원에게 발급한 임금지불 명세서

  • 연방 학자금 대출 한도액 줄인다…트럼프 행정부 신규 정책 추진

    미주중앙   03-19-2019

    18일 AP통신 등에 따르면, 트럼프 행정부는 대학 학비 부담 증가를 억제하기 위한 광범위한 방안의 하나로 학부생의 학부모나 대학원생이 받는 연방 학자금 대출에 대한 새로운 규제 한도를 제안했다. 다만 구체적인 한도액에 대한 제안 내용은 이날 발표하지

  • 온라인 스트리밍 가입 '대세'…사상 첫 유료TV 가입자 넘어서

    미주중앙   03-19-2019

    대형 회계법인 델로이트가 18일 공개한 연례 여론조사 결과 보고서에 따르면 최소 1개 이상 스트리밍 비디오를 구독하고 있다고 답한 응답자 비율은 69%를 기록한 반면, 전통적인 유료TV 가입자라고 밝힌 응답자는 65%로 조사됐다고 LA타임스가 이날 보도했다.

  • '한인 스타 유튜버' 성우 데뷔…190만명 팔로워 조성원씨

    미주중앙   03-19-2019

    특유의 재치있는 패러디 영상으로 190여 만 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는 한인 인기 유튜버 조성원(28.유튜브명 ProZD.사진)이 최근 애니메이션 성우로 데뷔하면서 할리우드 스타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주간지 뉴스위크(Newsweek)는 한인 유튜버 조성원이 지난 1월부터 방영된 인기 만화시리즈...

  • '전과 불체자' 단속 더 세진다…연방대법 트럼프 행정부 지지

    미주중앙   03-19-2019

    19일 연방대법원은 "이민법 집행 기관은 범죄 전력으로 인해 추방 사유가 있는 불법 이민자를 '언제라도(any time)' 구금 또는 체포할 수 있다"며 "이미 유죄 판결을 받아 징역형을 살고 석방됐다 해도 이민법 집행 기관은 해당 이민자에 대해 기한에 상관없이 구금할 수 있는 권한을 허용한다"고

  • H-1B 사전접수 내달 1일 시작…1410달러 속성 서비스 재개

    미주중앙   03-19-2019

    19일 이민서비스국(USCIS)이 2019~2020회계연도 전문직 취업(H-1B) 비자 신청 사전접수를 오는 4월 1일부터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또 회계연도 신청부터는 수수료 1410달러를 내면 근무일 기준 15일 내에 심사결과를 알 수 있는 속성서비스도 두 단계로 나눠 효율적으로 처리한다고

  • 돈 모으는 목표 세운 후 자동이체 적립 시작

    한국일보   03-18-2019

    돈을 쓰는 건 식은 죽 먹기처럼 쉽다. 그럼 어려운 것은? 돈 씀씀이를 지키는 일이다. 뉴욕타임스(NYT) 개인재정 전문기자 타라 시걸 버나드는 예산을 짜고 투자 안내를 받을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을 추천한다. 그리고 자녀가 여섯 살 정도 됐으면 돈의 소중함을 이해하도록 가르쳐야 한다고 권고한다..

창업 1:1 무료 상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