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전체보기

홈 > 커뮤니티 >
인생역전 이야기
  • 전체보기
  • 채용정보
  • 정보공유
  • 속풀이 팍팍
  • 비즈니스 트렌드
  • 인생역전 이야기
  • 성공 노하우
검색영역
침침한 눈, 영양제로 보충하세요. BRITEYES
 
한인타운 중심 24시 코인런드리 매매합니다
 
프린터 렌탈, 무제한 칼라 프린트 월 49불부터!
 
미군부대,쇼핑몰 인근 일식 뷔페&K-BBQ 매매 12만불
 

제목 [인생역전 이야기] 21세 'IT 신동' 구글 매니저 됐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7.08.31 지역 CA

조회수(353) | 답글(0)

실리콘밸리에서 ‘IT 신동’으로 불린 마이클 세이먼(사진)이 페이스북을 거쳐 21살 나이에 구글 매니저로 발탁됐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29일 보도했다.

세이먼은 13살 무렵에 독학으로 아이폰용 앱을 만들 정도로 특출한 재능을 발휘했다. 그 덕분에 17살에 인턴 사원으로 페이스북에 입사했고 그 이듬해에는 최연소의 정식 직원으로 채용됐다.

페이스북의 개발자 툴을 사용해 아이폰용 앱을 만든 것이 그가 주목을 받은 이유였다. 페이스북은 인턴 사원으로 뽑기 전에 세이먼을 마크 저커버그 CEO에게 데려갔다.

저커버그와 면담하는 자리에는 세이먼의 엄마도 동행했다. 세이먼은 정식 직원이 됐을 무렵에도 치아교정기를 착용하고 있을 정도로 앳된 모습이었다.

세이먼은 구글의 ‘어시스턴트’ 팀에서 제품 매니저로 근무할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이직 사실을 알렸고 구글 측도 그가 어시스턴트팀에 채용됐음을 확인했다.

구글의 음성 명령 서비스인 어시스턴트는 순다르 피차이 CEO가 가장 역점을 기울이는 사업이다. 구글은 자체적으로 개발한 다양한 제품, 전자기기들에 어시스턴트를 접목해 경쟁자인 아마존의 알렉사, 애플의 시리와 맞서겠다는 방침이다.

세이먼은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개인적으로 어시스턴트는 구글이 프로그램을 배우고자 하는 어린이, 청소년들에 대한 진입 장벽을 낮추고 컴퓨터 공학의 세계를 체험하도록 권장할 기회를 제공한다고 본다”고 말했다.

세이먼은 저커버그에 대한 찬사도 잊지 않았다. 그는 저커버그는 “엄청난 영감”을 가졌으며 “그와 함께 일한 것은 절대적 기쁨이었다”고 말했다.



*본 게시물은 개인회원이 작성한 글로 오픈업비즈닷컴은 게시물 내용에 대해 보증하지 않으며, 게시물에 대한 판단과 결정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은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글쓰기 목록

네티즌 답글

댓글 등록 폼
닉네임
커뮤니티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조회
17 "당연하다고 생각하면서 받아들이지 말아라" (0) 관리자 2018.02.27 522 CA
16 운동화에 대한 믿음으로 달려온 파워맨 (0) 관리자 2017.12.01 462 CA
15 명품 찾아 전세계 생산지 누비는 ''커피헌터'' (0) 관리자 2017.11.09 318 CA
14 공장도 브랜드도 없이 美에 화장품 1억불 수출하는 회.. (0) 관리자 2017.10.31 608 CA
13 구글서 일하는 워킹맘들의 ''얼굴'' (0) 관리자 2017.10.12 199 CA
12 반도체 중고장비시장 ''세계 최고''를 꿈꾼다 (0) 관리자 2017.10.11 308 CA
11 2년 만에 기업가치 1조원 만든 사진광(0) 관리자 2017.10.02 296 CA
10 21세 ''IT 신동'' 구글 매니저 됐다 (0) 관리자 2017.08.31 353 CA
9 레이쥔 샤오미 CEO, "샤오미 성공 비결은 전복형 이노.. (0) 관리자 2017.08.24 349 CA
8 토니 고 대표 "타겟분야 집중 연구…노력해야 운도 따..(0) 관리자 2017.08.08 597 CA
7 ''구글''의 괴짜 창업주 "비전 없다면 죽은 것" (0) 관리자 2017.07.26 378 CA
6 옷장사 매료 창업...''메이드인 USA'' 승부 인기 (0) 관리자 2017.07.14 403 CA
5 실리콘밸리에서 가장 인기 있는 CEO는? (0) 관리자 2017.06.23 310 CA
4 남아공의 천재 소년, 불가능을 현실로 만드는 ''문샷 .. (0) 관리자 2017.04.27 356 CA
3 글로벌 비즈 리더-리드 체이스팅스 넷플릭스 CEO (0) 관리자 2017.04.25 530 CA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