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업상식 전체보기

홈 > 창업상식 >
전체보기
  • 전체보기
  • 창업전
  • 운영중
  • 매매중
검색영역
창업칼럼 안병찬 CPA의 미국 세무/회계 칼럼 | 상식글 총 38

오픈업비즈 상담 전문가

  • 안병찬 (공인회계사)
  • 전화 : 1-213-738-6000 / 이메일 : consulting@abccpas.com
  • 주소 : 3435 Wilshire Blvd #600 Los Angeles, CA 90010
  • 홈페이지 : http://abccpas.com/
  • 약력
    • ABC CPAS 회계법인 대표 회계사
    • 세무와 회계, M&A 기업 인수 합병, 세무 감사 전문
    • 한국기업 미국 진출 전문 컨설팅
  • 약력 더보기

전문가 상담글 보기

전문가 칼럼 보기

제목 [창업전] 가상화폐 투자자 연말 절세
작성자 안병찬 공인회계사 작성일 2018.12.05 지역 CA

조회수(355) | 답글(0)

비트코인을 중심으로 한 가상화폐의 열풍은 많이 잠잠해 진 것 같다. 1년전에 2만달러에 육박하던 비트코인은 지금은 현저히 가격이 하락해 있다.

어째튼 지난 연말의 열풍으로 인해서 지난해에 이어 금년 상반기까지 많은 사람들이 비트코인 또는 이떠리움과 같은 가상화폐에 투자 해왔다. 이제 금년을 정산해야 하는 시점에서 비트코인 투자를 어떻게 정리해야 하는지에 대해서 살펴보도록 하자.

우선 이해해야 할 것이 비트코인과 같은 Cryptocurrency는 연방국세청 IRS에는 “Property” 로 규정하고 있다. 이 얘기는 비트코인을 구입하는 것은 증권이나 채권처럼 투자물건을 구입하는 것이다는 것이다. 따라서 이를 매각하게 되면, Capital Gain 또는 Loss를 인식해야 한다.

결국 비트코인을 매각해서 이떠리움을 구입했다면, 비트코인을 매각한 시점에 Gain 또는 Loss를 계산해야 한다. 그리고 비트코인으로 어떤 물건을 구입했다면, 이 역시 매각으로 보고 손익을 계산해야 한다.

지난 연말 이후 많은 비트코인 투자자들은 이미 매각해서 손실을 보았던지, 아니면 아직 매각하지 않고 있지만, 가치하락으로 고민하고 있다. 한 통계자료에 의하면 Cryptocurrency 소유자들의 70%가 구입했을 때 보다 가치가 하락한 Cryptocurrency를 소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만약 이렇게 손실을 보고 있는 Cryptocurrency를 가지고 있고, 다른 투자 물건으로 이익을 본 것이 있다면, 금년 말까지 처분해서 손실을 이익과 상계하는 것을 고려해 보는 것도 좋다. 그리고 Cryptocurrency 투자에 대한 아쉬움이 있다면, 손실난 것을 그대로 가지고 있기 보다는 처분해서 상쇄를 통해서 절세를 하고, 재 투자하는 방법이 있다. 다행히 Cryptocurrency는 증권과 달리 Wash Sale 규정이 없어서, 손실 난 것을 매각하고 바로 구입할 수 있다.

그리고 투자로 인한 손실인 Capital Loss는 Carryback은 허락되지 않지만, 다음해로 이월해서 계속 Capital Gain에 대해서 공제를 받을 수 있다. Cryptocurrency 뿐만 아니라 손실을 보고 있는 자산이 있다면, 연말내에 정리해서 이익본 것을 공제 받는 방법을 고려해 볼 시기이다.

목록
!
칼럼 내용은 전문가의 소견으로, 칼럼 내용과 관련하여 오픈업비즈의 법률적 책임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네티즌 답글

댓글 등록 폼
닉네임
창업 컬럼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조회
[공지] 미국 세탁소 창업 구매 및 계약시 주의사항  관리자 2014.09.13 12854 CA
[공지] [미국창업 A to Z] 필요한 라이센스 및 퍼밋 안내  관리자 2014.08.28 29278 CA
[공지] 프랜차이즈 시작하기전 고려해야 할 사항들 관리자 2013.06.06 5866 CA
750 영주권 거절에 대한 사면 신청, I-601 신청서(0) 김준서 변호사 2019.05.17 66 CA
749 국세청이 발표한 Dirty Dozen - 탈세와 사기 방법들 (0) 안병찬 공인회계사 2019.05.15 91 CA
748 트럼프 대통령은 왜 세금보고서를 감추려 하나 (0) 안병찬 공인회계사 2019.05.08 135 CA
747 셀러스 마켓이 돌아오는가?(0) 곽재혁 에이전트 2019.05.02 132 CA
746 프로디 기록으로 영주권 거절 및 추가서류 받는 경우 ..(0) 김준서 변호사 2019.04.30 211 CA
745 미성년자 아이를 데리고 미국 입국시 주의해야 할 점(0) 오윤경 변호사 2019.04.17 184 CA
744 결석 재판 추방 명령 무효 및 재판 재개 신청(0) 조나단 박 변호사 2019.04.10 114 CA
743 미국 영주권 심사기간이 장기화된 경우 대안(0) 김준서 변호사 2019.03.29 236 CA
742 시민권자 배우자의 영주권 신청과 프로디 학교(0) 제임스 홍 변호사 2019.03.26 707 CA
741 2019 미국 주택가격 시장 전망(0) 안병찬 공인회계사 2019.03.20 296 CA
740 인컴 프라퍼티 구입시 고려 할 사항들(0) 곽재혁 에이전트 2019.03.12 377 CA
739 이민 단속 요원의 주택 방문시 헌법 기본권 권리 행사(0) 조나단 박 변호사 2019.03.07 235 CA
738 이혼과 조건부 영주권의 조건해지 신청(0) 제임스 홍 변호사 2019.02.25 283 CA
737 3순위 취업이민 진행할 때 주의해야 할 사항(0) 김준서 변호사 2019.02.20 449 CA
736 영주권자 엄마가 아기를 한국에서 출산하는 경우(0) 오윤경 변호사 2019.02.08 575 CA
창업 1:1 무료 상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