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업상식 전체보기

홈 > 창업상식 >
전체보기
  • 전체보기
  • 창업전
  • 운영중
  • 매매중
검색영역
창업칼럼 창업, 하나에서 열까지 | 상식글 총 717

오픈업비즈 상담 전문가

  • 오픈업비즈 (관리자)
  • 전화 : 1-213-973-7931 / 이메일 : webmaster@openupbiz.com
  • 주소 : 3450 Wilshire blvd. #1100 LOS ANGELES CA 90010
  • 홈페이지 : www.openupbiz.com
  • 약력
    오픈업비즈닷컴 웹 관리자


전문가 상담글 보기

전문가 칼럼 보기

제목 [창업전] 상호등록/ DBA 5년마다 갱신해야 한다
작성자 최준순 CPA 작성일 2018.10.04 지역 CA

조회수(761) | 답글(0)


사업을 하시는 많은 분들로부터 상호(Fictitious Business Name) 또는 DBA(Doing Business As)에 관해 종종 질문을 받는다.

영국에서는 'Trading As'라고도 하는 상호(Fictitious Business Name), 가명(Assumed Name) 또는 DBA는 최소의 비용을 들여 합법적으로 특정 이름의 사업을 할 수 있게 해준다.

사업체의 법적 이름은 사업체를 소유하고 있는 개인이나 회사의 이름이다. 예를 들면 개인회사(Sole Proprietorship)의 소유주라면 개인의 이름이 법적 이름이다. 사업체가 파트너쉽인 경우 파트너쉽 동의서에 있는 이름이나 파트너의 성(Last Name)이다.

사업체가 LLC이거나 회사(Corporation)인 경우 사업체의 법적인 이름은 주정부에 등록된 그 이름이다. 가상의 상호라는 것은 개인의 이름, 파트너쉽, LLC, 그리고 회사의 공식적으로 등록된 이름과 다른 이름을 의미한다.

사실 등록된 법적인 이름 이외에 적당한 통지 없이 상호를 사용한다면 이는 사기(Fraud)다. 그렇지만 가상의 이름을 등록하는 것은 어렵지 않고 가격이 비교적 저렴해 사업을 운용하는데 큰 부담이 없다.

상호등록은 개인회사를 운용하는데 개인의 이름 대신 사업체 이름을 사용할수 있도록 해준다. 예를 들면 'Tom Park'이라는 사람이 'Ace Restaurant'라는 이름의 음식점을 개인회사(Sole Proprietorship)로 운영하려고 한다. 'Ace Restaurant'으로 사업을 운영하려면 그 이름으로 상호를 등록해야 한다. 상호는 주로 사업장이 소속된 카운티에 등록해야 한다. 카운티 내에서 다른 사람이 이미 사용하고 있는 상호를 사용할 수 없기 때문에 잠정적으로 상호를 정하고 나서 사용이 가능한지를 확인할 필요가 있다.

사업자 본인이름으로 사업을 하고자 하는 경우에는 상호등록이 필요없다.

회사나 LLC인 경우 새로운 사업체를 설립하지 않고 여러개의 사업체를 운용할 수 있다. 예를 들어 ABC Inc인 회사가 ZZZ 식품가게를 상호로 등록해서 사업을 하고 있다가 추가적으로 YYY 커피샵을 하려고 한다. 이 경우 새롭게 회사를 설립해서 커피샵 사업을 할수 있지만 YYY 커피샵을 상호로 등록해 ABC Inc 안에 식품가게와 커피샵을 같이 운용할 수 있다.

미국의 일부 주정부에서 상호 등록을 받지만 대다수의 주정부에서는 상호등록을 카운티에서 관할하고 있다. 캘리포니아 주의 경우 사업주와 사업체의 법적인 이름과 다른 이름으로 영리목적의 사업을 하려면 반드시 사업체가 거주하고 있는 카운티의 Registar-recorder/County clerk 사무실에 Fictitious Name Statement를 보고해야 한다.

사업체 상호등록은 사업체 은행 계좌 개설, 비즈니스 개업/폐업, 비즈니스 융자, 개인 상호명 유지, 동업관계 변동 등에 필요하고 매 5년 마다 갱신해야 한다. 상호를 적절하게 잘 사용함으로써 최소의 비용으로 사업상 브랜드 이미지를 효과적으로 높일 수 있다.


▶문의:(213)388-8943
www.ucmkcpa.com

목록
!
칼럼 내용은 전문가의 소견으로, 칼럼 내용과 관련하여 오픈업비즈의 법률적 책임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네티즌 답글

댓글 등록 폼
닉네임
창업 컬럼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조회
[공지] 미국 세탁소 창업 구매 및 계약시 주의사항  관리자 2014.09.13 12936 CA
[공지] [미국창업 A to Z] 필요한 라이센스 및 퍼밋 안내  관리자 2014.08.28 29487 CA
[공지] 프랜차이즈 시작하기전 고려해야 할 사항들 관리자 2013.06.06 5891 CA
755 세무감사 피하는 법 - 1099폼을 누락하지 않는다 (0) 안병찬 공인회계사 2019.06.13 25 CA
754 미국 주재원의 NIW 성공 CASE 소개(0) 서의석 변호사 2019.06.07 61 CA
753 세무감사 피하는 법 - E-File vs Paper File (0) 안병찬 공인회계사 2019.06.06 116 CA
752 지리한 바이어와 셀러의 싸움은 언제까지 지속될까(0) 곽재혁 에이전트 2019.06.01 65 CA
751 세무감사 피하는 법 - 애매하고 불확실한 공제신청 피.. (0) 안병찬 공인회계사 2019.05.29 107 CA
750 영주권 거절에 대한 사면 신청, I-601 신청서(0) 김준서 변호사 2019.05.17 126 CA
749 국세청이 발표한 Dirty Dozen - 탈세와 사기 방법들 (0) 안병찬 공인회계사 2019.05.15 145 CA
748 트럼프 대통령은 왜 세금보고서를 감추려 하나 (0) 안병찬 공인회계사 2019.05.08 183 CA
747 셀러스 마켓이 돌아오는가?(0) 곽재혁 에이전트 2019.05.02 148 CA
746 프로디 기록으로 영주권 거절 및 추가서류 받는 경우 ..(0) 김준서 변호사 2019.04.30 277 CA
745 미성년자 아이를 데리고 미국 입국시 주의해야 할 점(0) 오윤경 변호사 2019.04.17 236 CA
744 결석 재판 추방 명령 무효 및 재판 재개 신청(0) 조나단 박 변호사 2019.04.10 133 CA
743 미국 영주권 심사기간이 장기화된 경우 대안(0) 김준서 변호사 2019.03.29 282 CA
742 시민권자 배우자의 영주권 신청과 프로디 학교(0) 제임스 홍 변호사 2019.03.26 895 CA
741 2019 미국 주택가격 시장 전망(0) 안병찬 공인회계사 2019.03.20 339 C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