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업상식 전체보기

홈 > 창업상식 >
전체보기
  • 전체보기
  • 창업전
  • 운영중
  • 매매중
검색영역
창업칼럼 안병찬 CPA의 미국 세무/회계 칼럼 | 상식글 총 3

오픈업비즈 상담 전문가

  • 안병찬 (공인회계사)
  • 전화 : 1-213-738-6000 / 이메일 : consulting@abccpas.com
  • 주소 : 3435 Wilshire Blvd #600 Los Angeles, CA 90010
  • 홈페이지 : http://abccpas.com/
  • 약력
    • ABC CPAS 회계법인 대표 회계사
    • 세무와 회계, M&A 기업 인수 합병, 세무 감사 전문
    • 한국기업 미국 진출 전문 컨설팅
  • 약력 더보기

전문가 상담글 보기

전문가 칼럼 보기

제목 [창업전] 운동 선수들의 소득과 세금은 어떻게 정해지는가?
작성자 안병찬 회계사 작성일 2018.04.11 지역 CA

조회수(55) | 답글(0)

운동 선수들의 소득과 세금

연예인들이나 운동선수들이 얼마나 벌까 그리고 세금은 얼마나 내는 지를 궁금해 하는 이들이 적지 않다.

사실 잘나가는 연예인 한명 또는 운동선수 한명은 왼만한 중견기업과 견줄 수 있는 정도의 규모이다. 프로 농구선수인 LeBron James 는 미국에서 가장 수입이 많은 대표적인 운동선수 중 한사람이다. 한해 소득이 8천만 달러가 넘으니 사실 연 매상 8천만달러 하는 기업이나 마찬가지이다.

그런데 운동선수들의 소득세신고는 그리 간단치가 않다. 왜냐하면, 운동선수들의 수입이 한 주에서만 발생되는 것이 아니라 시합이 있는 모든 주는 물론 다양한 활동으로 인한 수입 역시 여러주에서 발생되기 때문이다.

LeBron James 의 경우 한해에 보통 21개주에서 운동시합이 있다. 그러면 연방정부는 물론 이 21개주에 모두 소득세신고를 해야한다. 그런데 주마다 다른 세법으로 인해서 세금혜택도 다르고 세금을 부과하는 규정도 다르다. 이런 운동선수들은 각 주에 머문 날짜들도 모두 다르다. 그런데 주 마다 거주 날짜에 따라 적용되는 세법 역시 차이가 있어서, 운동선수들의 세금 보고는 일반 기업과 달리 아주 복잡할 수 밖에 없다.

일반적인 납세자들은 자신들의 주 거주지의 결정이 어렵지 않다. 짧은 기간 타주로 또는 타국으로 출장 등 여행이 있기는 하겠지만, 대부분 거주하는 주 거주지에서 1년 내내 거주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운동선수들은 1년 내내 여러주에 걸쳐서 다양한 활동을 하기 때문에 어떤 경우는 여러주에 거주 한 날짜가 거의 비슷해서 어느 특정주의 거주자라고 보기 어려울 경우도 있다. 이것이 중요한 이유는 세금에 적지 않은 영향을 주기 때문이다.

예를들면, 캘리포니아 거주자로 된 Kobe Bryant가 Texas 에서 경기해서 벌어들인 수입이 있다면, Texas엔 소득세가 없으므로 Texas에는 세금부담 하지 않더라도 California 거주자 이므로 California에 세금 부담을 해야한다. 반면 Texas에 거주하는 추신수 가 Texas에서 경기한 소득에 대해서는 주정부 세금을 전혀 부담하지 않아도 된다.

이런 이유 때문에 운동선수들의 주 거주지 결정을 주 소득세가 없는 주를 선택하는 경우가 많다. 뿐만 아니라, 운동선수들이 구단과 계약할 때도 비슷한 조건이라면, 소득세가 없는 주에 있는 구단을 더 선호한다.

몇해 전 유명 골프선수 미켈슨이 세금 때문에 California 를 떠나야겠다고 했다가 여론에 뭇매를 맞은 적이 있었다.

운동 선수들 입장에서는 주거주지 선정은 중요한 절세 전략 중 하나이기 때문이다.

목록
!
칼럼 내용은 전문가의 소견으로, 칼럼 내용과 관련하여 오픈업비즈의 법률적 책임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네티즌 답글

댓글 등록 폼
닉네임
창업 컬럼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조회
[공지] 미국 세탁소 창업 구매 및 계약시 주의사항  관리자 2014.09.13 10039 CA
[공지] [미국창업 A to Z] 필요한 라이센스 및 퍼밋 안내  관리자 2014.08.28 22725 CA
[공지] 프랜차이즈 시작하기전 고려해야 할 사항들 관리자 2013.06.06 4292 CA
651 2018년 5월 미국 영주권 문호 (0) 제임스 홍 변호사 2018.04.17 33 CA
650 I-601A 웨이버, 불법 체류 입국금지 사전 면제 신청(0) 조나단 박 변호사 2018.04.17 19 CA
649 H-1B 추첨에서 탈락하더라도 슬퍼하거나 노여워하지 ..(0) 송동호 대표 변호사 2018.04.13 58 NJ
648 운동 선수들의 소득과 세금은 어떻게 정해지는가?(0) 안병찬 회계사 2018.04.11 55 CA
647 학생 신분에서 비즈니스 시작하기 (E-2 창업과 주의사..(0) 오윤경 변호사 2018.04.05 97 CA
646 2017년도분 개인소득세 보고기한을 넘길 경우의 불이..(0) 위현량 공인회계사 2018.04.04 76 CA
645 [썰전 : H-1B 대안] O-1 가즈아(0) 지변호사 2018.04.04 78 NJ
644 H-1B가 다가 아니다(0) 송동호 대표 변호사 2018.04.03 92 NJ
643 세금보고 후 증빙자료 최소 3년 이상 보관해야(0) 엄기욱 공인회계사 2018.03.31 107 CA
642 운영형태 프랜차이즈 방식이면 법 따라야(0) 이승호 상법 변호사 2018.03.31 55 CA
641 냉장고를 부탁해! O-1비자를 부탁해(0) 지변호사 2018.03.30 96 NJ
640 미국에서 윤식당하기 - E-2 투자자 비자(0) 지변호사 2018.03.27 198 NJ
639 영주권 인터뷰와 변호사의 역할(0) 제임스 홍 변호사 2018.03.23 208 CA
638 비트코인 매매차익 세금 꼭 보고해야 하나?(0) 안병찬 공인회계사 2018.03.20 196 CA
637 E-2 비자 신청시 자금의 출처(Source of Fund)에 관한..(0) 오윤경 변호사 2018.03.14 234 CA